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스마트폰으로 인한 '목 통증' 현대인의 고질병(+예방법)

헬스&다이어트

by 김지연@ 2020. 10. 28. 17:40

본문

현대인들의 삶 속에 빠질 수 없는 것이 스마트폰입니다. 스마트폰을 사용하다보면 불편한 자세로 앉아서 하거나, 어두운 곳에 누워서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로 인해 현대인들은 잦은 스마트폰 사용으로 인해 목통증과 눈의 피로감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직장인들은 컴퓨터 화면을 많이 보고 업무를 하기 때문에 목, 어깨 통증을 많이 호소합니다. 목과 어깨의 통증은 현대인들의 일상생활 속 뗄 수 없는 만성 질환으로 자리잡았습니다. 현대인들이 목과 어깨의 통증으로 자주 앓는 질환이 거북목, 일자목입니다.

목뼈 거북목증후군 발생

모니터나 스마트폰을 보고 있으면 어느새 거북이처럼 얼굴은 앞으로 쭉 나오고 어깨와 등은 구부정하게 말린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이 자세를 장시간 취하면 C자형 커브를 이루고 있는 목뼈 형태가 일자형으로 변형되고, 더 진행되면 목이 앞으로 나와 있는 거북목이 됩니다. 거북목이 되면 뒷목과 어깨 주변 근육들이 뭉치면서 통증이 발생하는데, 이를 거북목증후군으로 부릅니다.

 

심하면 목디스크로 발전

목과 어깨 근육에 과도한 긴장이 계속되면 목 안쪽 작은 근육까지 뭉치게 됩니다. 이에 거북목 상태가 지속하면 목뼈가 굳고 좁아지며 사이사이 혈관이 좁아져 머리로 가는 혈액과 산소 공급이 줄어듭니다. 머리가 늘 띵하고 피곤해 일에 집중하기 어렵다면 거북목이 원인일 수 있습니다.

또한 목뼈가 머리 무게를 분산하지 못하면 부담이 척추까지 전해져 온몸의 피로도도 높아집니다.

 


과도하게 긴장된 근육이 굳어지면 목 관절들의 사이가 점점 좁아지고 관절이 서로 맞물리며 경추의 퇴행성 변화가 가속화됩니다. 퇴행성 변화가 시작되면 경추 주변 인대는 두꺼워지고 척추뼈 모서리가 울퉁불퉁해지면서 신경관을 막아 목디스크나 협착증까지 진행될 수 있습니다.

증상이 없는 거북목 자세는 평소 생활습관이나 자세를 잘 유지하면 통증 없이 지낼 수 있습니다. 하지만, 거북목 자세로 인해 목과 어깨에 통증이 심하고 두통이 있고 눈이 항상 피로한 증상이 지속된다면 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바른 자세가 가장 중요

 

거북목 교정을 위해서는 항상 턱을 뒤로 당기는 습관을 갖는 것이 좋습니다. '턱 당기기' 는 턱을 살짝 당겨 넣어야 하는데, 보통 턱을 당겨 넣으라고 하면 턱을 밑으로 숙이는 경우가 많습니다. 턱을 당길 때는 턱 끝은 똑바로 유지한 채 수평으로 뒤로 당깁니다. 

이는 거북목을 교정하는 가장 쉽고 간단한 방법으로 생각날 때마다 반복해서 시행하면 좋습니다. 앉거나 선 자세에서 손가락을 턱에 대고 뒤로 밀고 2초 정도 유지하는 식으로 50회 정도씩 반복하면 됩니다. 이때 흉추는 반듯하게 세우고, 시선은 정면을 향합니다.

 


평상시에도 목이 앞으로 나가지 않도록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업무를 위해 컴퓨터를 사용할 때는 모니터 상단과 눈높이가 일치하도록 위치시키고, 시선이 아래로 15~30° 이내에 머물도록 조정합니다. 거리는 60~80㎝가 적당합니다. 

키보드와 마우스도 편한 자세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의자와 책상 높이를 조정해야 합니다. 의자에 앉을 때는 등허리를 쭉 펴는 자세를 유지해야 합니다. 

시력이 나쁜 경우에는 화면을 보기 위해 목을 화면 가까이 구부리는 경향이 크기 때문에 항상 자세에 신경쓰고 주기적인 시력 검사를 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사진 픽사베이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