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점심시간에 수다 대신 낮잠을...심혈관 질환 문제 낮춰줘

헬스&다이어트

by 라이프톡 2021. 3. 25. 00:01

본문

최근 연구 결과 낮잠이 실제로 사람의 전반적인 건강, 특히 혈압에 유익하다는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특히 미국심장학회는 소금과 알코올 섭취를 줄이는 등 일반적인 생활 방식의 변화 외에도 정기적으로 낮잠을 자는 것이 혈압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고 밝혔죠.

그리스 불라 소재의 아스클레피온 종합 병원의 심장 전문의인 마놀리스 칼리스트라토스 박사와 연구진은 낮잠이 특히 고혈압을 앓고 있는 사람들에게 아주 효과적이라고 설명합니다. 매우 작은 혈압 감소라도 심장 마비 및 뇌졸중과 같은 심혈관 및 심장 관련 문제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기 때문이죠.
 
이 연구를 위해 연구진은 일련의 실험을 수행했습니다. 실험 대상자는 대부분 고혈압을 앓고 있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몇몇 참가자들은 하루에 적어도 한 시간 동안 낮잠을 자며 혈압 측정 기기를 착용하고 있어야 했고, 또 다른 참가자들은 낮잠을 자지 않고 혈압 측정 기기를 착용했어요.

연구 결과 적어도 한 시간의 낮잠을 잤던 참가자들이 그렇지 못한 참가자들에 비해 평균 3mm Hg의 혈압 감소를 경험했다는 사실이 드러났죠.

연구진은 비록 이 연구 결과가 사소하게 보일지라도 혈압을 2mm Hg 정도만 낮춰도 심장혈관 질환의 위험이 최대 10%까지 감소한다고 주장했습니다.

212명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연구진은 적어도 한 시간 동안 낮잠을 자는 것이 혈압을 낮추고, 고혈압, 심장 질환 및 뇌졸중과 같은 질병의 위험을 줄이는 데 효과적이라는 결론을 내렸죠.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밀레니얼 세대는 심장 마비와 뇌졸중을 경험할 확률이 높습니다. 따라서 연구진은 건강을 체크하고 유지하기 위해 하루에 낮잠 시간을 정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칼리스트라토스 박사는 “물론 낮에 너무 오랜 시간 잠자는 것은 추천하지 않지만 이런 잠재적인 건강 효과를 고려할 때 낮에 잠깐 눈을 붙이는 것은 건강에 매우 유익하다”고 설명했죠.

많은 문화권에서는 하루 중 낮잠을 자도록 격려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중국에서는 점심 식사 후 책상에서 낮잠을 자는 것이 헌법상의 권리로 선언됐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칼리스트라토스 박사는 “영국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 두 총리는 낮잠의 열렬한 지지자였다”며 “윈스턴 처칠은 점심과 저녁 사이에 잠시라도 잠을 자야 한다고 말했으며, 마거릿 대처는 오후 3시경 휴식을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주장했죠.

그는 이어 “연구 결과 낮잠이 혈압을 낮추고, 심지어 고혈압 약물 복용량까지 낮출 수 있다는 점에서 그들이 옳았다고 볼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최근 연구 결과 낮잠이 실제로 사람의 전반적인 건강, 특히 혈압에 유익하다는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특히 미국심장학회는 소금과 알코올 섭취를 줄이는 등 일반적인 생활 방식의 변화 외에도 정기적으로 낮잠을 자는 것이 혈압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고 밝혔죠.

 

그리스 불라 소재의 아스클레피온 종합 병원의 심장 전문의인 마놀리스 칼리스트라토스 박사와 연구진은 낮잠이 특히 고혈압을 앓고 있는 사람들에게 아주 효과적이라고 설명합니다. 매우 작은 혈압 감소라도 심장 마비 및 뇌졸중과 같은 심혈관 및 심장 관련 문제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기 때문이죠.

 

이 연구를 위해 연구진은 일련의 실험을 수행했습니다. 실험 대상자는 대부분 고혈압을 앓고 있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몇몇 참가자들은 하루에 적어도 한 시간 동안 낮잠을 자며 혈압 측정 기기를 착용하고 있어야 했고, 또 다른 참가자들은 낮잠을 자지 않고 혈압 측정 기기를 착용했어요.

 

연구 결과 적어도 한 시간의 낮잠을 잤던 참가자들이 그렇지 못한 참가자들에 비해 평균 3mm Hg의 혈압 감소를 경험했다는 사실이 드러났죠.

 

연구진은 비록 이 연구 결과가 사소하게 보일지라도 혈압을 2mm Hg 정도만 낮춰도 심장혈관 질환의 위험이 최대 10%까지 감소한다고 주장했습니다.

 

212명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연구진은 적어도 한 시간 동안 낮잠을 자는 것이 혈압을 낮추고, 고혈압, 심장 질환 및 뇌졸중과 같은 질병의 위험을 줄이는 데 효과적이라는 결론을 내렸죠.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밀레니얼 세대는 심장 마비와 뇌졸중을 경험할 확률이 높습니다. 따라서 연구진은 건강을 체크하고 유지하기 위해 하루에 낮잠 시간을 정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칼리스트라토스 박사는 “물론 낮에 너무 오랜 시간 잠자는 것은 추천하지 않지만 이런 잠재적인 건강 효과를 고려할 때 낮에 잠깐 눈을 붙이는 것은 건강에 매우 유익하다”고 설명했죠.

 

많은 문화권에서는 하루 중 낮잠을 자도록 격려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중국에서는 점심 식사 후 책상에서 낮잠을 자는 것이 헌법상의 권리로 선언됐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칼리스트라토스 박사는 “영국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 두 총리는 낮잠의 열렬한 지지자였다”며 “윈스턴 처칠은 점심과 저녁 사이에 잠시라도 잠을 자야 한다고 말했으며, 마거릿 대처는 오후 3시경 휴식을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주장했죠.

 

그는 이어 “연구 결과 낮잠이 혈압을 낮추고, 심지어 고혈압 약물 복용량까지 낮출 수 있다는 점에서 그들이 옳았다고 볼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다시 말해 당신이 낮에 피로감을 느끼거나 당장이라도 눈을 감고 싶다면 이 연구는 그렇게 하는 것이 건강에 좋다고 주장합니다. 우리 중 대부분은 직장에서의 생산성, 집중력 향상을 위해 낮잠을 잘 필요가 있죠.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