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감기 기운’ 코로나19 아니라, 냉방병 의심해보세요

헬스&다이어트

by hobbyissue aiinad 2021. 8. 17. 14:15

본문

최근 가벼운 감기, 몸살, 권태감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크게 증가해 코로나19 증상을 의심하기도 한다. 만약 코로나19 증상이 아니라면 냉방병을 의심해보는 것이 현명하다.

냉방병이란?

증후군의 일종

더운 여름철에 냉방 중인 사무실이나 집 등에서 오랜 시간 머물 때 나타나는 가벼운 감기, 몸살, 권태감 같은 증상이 나타나는 것을 말한다. 다시 말해 냉방병이란 어떤 질병을 가리키는 의학 용어는 아니고, 여러 질환군을 총칭하는 증후군의 일종이라고 말할 수 있다.
 

냉방병 증상

증상은 감기와 비슷

냉방병의 대표적인 증상은 감기와 비슷하다. 주로 어지럽고 졸릴 수 있으며, 두통이나 콧물, 재채기, 코막힘 증상을 호소한다. 더불어 장운동이 변화하여 위장 장애를 일으킬 수 있다. 따라서 소화불량, 복통, 설사 등 증상이 나타날 수도 있다. 이 밖에도 근육통, 생리통, 피로감 등이 있다.

냉방병 치료방법

 

실내 환경을
개선하면 호전

냉방병 증상은 대부분 실내 환경을 개선하면 호전된다. 만약 냉방병 증상이 심하여 일상생활이 불편할 경우라면 약물치료를 하는 것도 가능하다. 내과 또는 가정의학과의 진료 후 약물치료를 병행할 수 있다.
 

냉방병 예방법

지나친 냉방을
피하는 것이 좋다

여름철 냉방 시 춥게 느낄 정도의 지나친 냉방을 피하는 것이 좋으며, 찬 공기가 직접 몸에 닿지 않도록 하고, 긴 소매의 덧옷을 준비한다. 적어도 24시간마다 5분 이상, 창문을 열어 실내외 공기를 환기 시키는 것이 좋다. 실내와 외부의 온도 차를 5 정도로 유지하며, 아무리 더워도 온도 차이가 8를 넘지 않도록 한다.
 
또한, 여름에도 꾸준한 운동과 규칙적인 생활로 몸의 건강을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수면 시간과 식사 시간은 가능하면 일정한 시간에 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사진_게티이미지뱅크

댓글 영역